유구전시관

2013년 인사동에서 시작되어 2018년 가을 서촌에 재개관한 아트스페이스3은 독창적이고 혁신적인 시각으로 다양한 현대미술을 소개하기 위한 전시공간이다. 아트스페이스3은 메인 전시공간과 함께 16세기 조선시대의 주거형태를 볼 수 있는 유구전시실을 가지고 있다. 아트스페이스3이 자리잡은 통의동 7-33번지는 서울특별시의 “4대문안 문화유적 보존방안”에 의거하여 매장문화재 시굴조사를 받았고, 그 결과 근대부터 조선 전기에 이르는 문화층이 발견되었다. 정밀조사결과, 층위를 토대로 “근대, 조선 전기-1, 조선 전기-2” 시대의 건물지 6동과 우물 등이 조사되었다. 유구의 잔존상태가 양호하고 이곳의 역사성과 특수성을 고려하여 문화재청에 유구의 보존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시되어 문화재청에 전문가검토회의를 통해 문화재 위원회 매장문화재분과 심의가 진행되어 심의결과 조선 전기-1 유구에 대한 이전보전이 결정되었으며, 건물의 설계변경을 통해 신축건물 내에 유구를 이전 보존하여 전시하는 것으로 계획되었다.
(서울 통의동 7-33번지 유적, 한올문화재연구원, 2019)

현재, 공평도시유적전시관과 같이 서울시의 예산으로 공적으로 운영하는 건물 내 유적지가 있긴 하지만, 사립 갤러리의 건물 내에 이와 같은 공간을 가지고 있는 곳은 흔하지 않으며, 상업갤러리로서 이런 독특한 공간을 지니고 있다는 것은 아트스페이스3만이 가진 정체성으로서 예술, 더 나아가 문화, 전통에 대한 아트스페이스3의 철학과 이념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할 수 있다. 대중적으로 인기 많은 외국작가를 한국에 소개하기 보다는, 잠재력 있는 한국 작가를 발굴하여 한국미술계와 세계에 널리 소개하고자 하는 아트스페이스3의 방향성도 이와 같은 맥락이라 할 수 있다.

Launched in the fall of 2018, Art Space 3 is an exhibition space featuring a broad spectrum of contemporary art from a creative and innovative perspective. It consists of a main exhibit space and a feature exhibit room (historic site room) which showcases a type of housing from 16th–century Joseon Dynasty. The district where Art Space 3 is located (7-33, Tongui-dong, Seoul) underwent an excavation inquiry for buried cultural properties in accordance with the Preservation Plan for Cultural Properties within the Four Gates of Seoul. As a result, a cultural layer from the early Joseon to the mid-Joseon period was discovered. Six building sites, wells, and other locations ranging from Early Joseon 1, Early Joseon 2, and modern times were found as a result of such scrutiny. A view on the preservation of features was suggested to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in consideration of the preserved condition of the excavated features and the area’s historicity and specificity. The Cultural Properties Committee Buried Cultural Property Department deliberated on the topic following an expert examination meeting by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Following this discussion, it was agreed that the relocation and preservation of the features of the early Joseon period would be carried out. A plan was made to transfer the relics to the newly-built building through a change in its design in order to preserve them.
(The Ruins of 7-33, Tongui-dong, Seoul, Hanu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Korea, 2019)

Although there are other historic sites preserved within buildings using Seoul’s budget like the Gongpyeong Historic Site Museum, Art Space 3 is the only private gallery to have such a space within the building. This unique space of a commercial gallery is thought to have displayed its own identity as well as its philosophy and ideas on art, culture, and tradition. Its decision to discover up-and-coming potential Korean artists and introduce them extensively to Korean and international art scenes as opposed to focusing on popular foreign artists is seen to be in the same context as this. 

관람시간
화, 금 : 12:00 - 13:00 (정해진 시간 외 관람은 별도 문의)